KNS뉴스통신 / 김진호 기자 / 2022-05-13 23:55:00 / 5 Comment

동두천시 보산동 명예사회복지공무원 고독사 위기 홀몸어르신 구해

[KNS뉴스통신=김진호 기자]동두천시 보산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6일 민관협력 인적안전망인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을 통해 고독사 위기 홀몸 어르신을 신속히 조치했다고 밝혔다.

보산동 맞춤형복지팀에 따르면, 화장실 앞에서 넘어져 일어나지 못한다는 제보를 받고 대상자의 집에 방문했을 때 A씨는 마른 체격으로 기운이 없어 몸을 가누지 못하고 있는 상태였다. 복지담당자는 병원입원을 권유했으나 당사자가 거절하여 침소에 누워드리고 돌아왔다. 그 후 위기가구 모니터링 중이던 명예사회복지공무원(통장 송홍규, 정태영)이 지난 6일 이상징후를 발견하고 남양주 현대병원으로 이송했다. 현재는 의식을 회복하고 건강을 되찾고 있는 중이다.

A씨는 홀로 탈북해 친인척 없이 미혼으로 살고 있다. 또 평소 남에게 피해를 주는 것을 싫어해 기초연금 이외에는 수급 신청을 하지 않아 이번 계기를 통해 맞춤형복지팀에서 기초생활수급을 A씨의 동의를 받아 직권으로 신청했다.

여운성 보산동장은 "통장님들의 발빠른 대처로 A씨의 고독사를 예방할 수 있었다"며 "민관협력 인적안전망을 통해 복지사각지대 위기상황 대처에 최선을 다하겠다"고 말했다.

댓글 5개

  1. 황영희

    감사합니다

    김지수

    감사합니다

    유형진

    감사~~~감사합니다

    김재형

    감사합니다.

댓글은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