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NS뉴스통신 / 정호일 기자 / 2022-05-13 22:11:48 / 1 Comment

사천시, 사천읍 수석2리 마을 치매안심마을 선정.

사진=사천시
사진=사천시

[KNS뉴스통신=정호일 기자] 사천시 치매안심센터는 사천읍 수석2리 마을을 '사천시 제3호 치매안심(기억키움)마을'로 선정하고 운영위원회 회의 및 현판식을 가졌다고 13일 밝혔다.

 치매안심(기억키움)마을은 치매환자와 가족이 일상을 안전하고 독립적으로 영위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인 공동체를 조성하는 사업이다.

 치매가 단순히 환자와 가족만의 문제가 아니라 마을 공동체 구성원이 모두 합심해 대처하는 방식으로의 전환이 시급하다는 인식이 이 사업의 추진 배경이다.

 마을을 중심으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천읍행정복지센터와 사천지구대, 사천119안전센터, 경남서부가스안전공사등과 파트너십을 형성해 노인 친화적 환경 개선사업과 안전 환경 조성사업 등을 비롯해 1:1 맞춤형 상담과 서비스 연결까지 통합적 지원을 제공하게 된다.

 보건소 관계자는 "마을 주민들의 요구를 적극 반영하여 주민 주도적인 치매안심마을을 운영하는 것이 목표"라며, "치매환자들이 마을공동체 안에서 안전하게 일상을 보낼 수 있고 치매 없는 주민들도 환자를 존중하고 함께 살아가는 치매 안심마을을 만들기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"고 말했다.

댓글 1개

  1. 이경옥

    사천시 치매 안심마을 운영 응원합니다

댓글은 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